하이파이플라자 개편예정안내
화면이 깨져보일때 조치법
사이트 변경 사항 안내
회사 이전 안내

        

     ▶ News

     ▶ Review

     ▶ 미어캣광장

     ▶ 하네다 Story

     ▶ 자유게시판

     ▶ Manual

     ▶ Audio Photo

    ▶ SELL

     ▶ BUY

모바일용 URL 바코드

제목: YG Acoustics, 자사 최초의 하이엔드 오디오랙 출시
이름: 디자인앤오디오


등록일: 2016-12-28 16:50
조회수: 279 / 추천수: 6
링크: http://www.designnaudio.co.kr/shop/main/index.php?NaPm=ct%3Direibnxk%7Cci%3Dcheckout%7Ctr%3Dds%7Ctrx%3D%7Chk%3D394409e1fdcbf8cee9f10fb8b886c7782bcfd184

YG_RACK.jpg (122.7 KB)
YG_RACK_02.jpg (102.3 KB)

More files(1)...



전세계 하이엔드 스피커계를 이끌고 있는 미국의 YG Acoustics에서 스피커가 아닌 뜸금없는 자사 최초의 하이엔드 오디오랙을 발표했다.

스피커 제조사에서 출시한 랙이라 조금 의아하지만, 이유를 들어보면 충분히 납득이 가는 출시였다. 스피커 테스트시 YG 본사의 내부 청음실에 진동을 완벽하게 잡아 줄 수 있는 랙이 필요했지만, 최적의 조건에 도달하는 랙이 없어 YG 본사의 청음실용으로 개발된 랙이었다고 한다. 그런데 확실히 다른 하이엔드 랙에 비해 YG에서 개발한 랙의 음질이 월등하다고 판단하여 출시까지 이루어졌다고 한다.

이번에 출시 된 YG Acoustics의 랙은 Rack 1.3, 1.4 그리고 1.6의 이름으로 출시 될 예정으로 그 동안 출시된 YG의 스피커들과 마찬가지로 항공용 알루미늄 덩어리를 통절삭하여 제작되었으며, '복잡하지 않고 터무니없지 않은 정밀한 과학'에 의해 제작되었다고 한다. 그 결과 극한의 진동방지로 랙에 올려놓은 기기의 음질을 전체적으로 향상시킨다고 한다. 가격은 $14,800 부터 시작으로 2017 CES에서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YG Acoustics의 랙은 다른 YG 스피커들과 마찬가지로 미국 YG 공장에서 100% 생산되며, 기존의 YG 스피커들과 동일하게 모듈화되어 있어 기존 랙의 교체없이 추가로 단을 구입하면 확장할 수 있는 구조로 만들어졌다고 한다.


Specifications

Available configurations:
Rack 1.3 ­ 3 shelves
Rack 1.4 ­ 4 shelves
Rack 1.6 ­ 6 shelves (3 high, 2 wide)
Other configurations available upon request

Shelf space:
Internal width ­ 60 cm (23.6”)
Internal depth ­ open construction, limited mainly by desired outer dimensions
Internal height ­ adjustable in 2.5 cm (1”) increments

Uniform load limit:
Bottom shelf ­ up to 97 kg (214 lbs)
Top/middle shelf ­ up to 61 kg (135 lbs)

Outer dimensions:
Rack 1.3 ­ 59x65x54 cm (23x26x22”) HxWxD
Rack 1.4 ­ 87x65x54 cm (35x26x22”) HxWxD
Rack 1.6 ­ 59x127x54 cm (23x50x22”) HxWxD

Net weight:
Rack 1.3 ­ 51 kg (112 lbs)
Rack 1.4 ­ 69 kg (152 lbs)
Rack 1.6 ­ 97 kg (213 lbs)

문의 | 디자인앤오디오(www.designnaudio.co.kr) 02-540-7901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DQ'Style